'뉴노멀시대와 헌법의 미래' 헌법학자대회 개최
'뉴노멀시대와 헌법의 미래' 헌법학자대회 개최
  • 기사출고 2021.09.30 10:1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법제연구원이 10월 1일 오후 1시 브라운스톤서울 3층 LW 컨벤션에서 '뉴노멀시대와 헌법의 미래'를 주제로 2021년 헌법학자대회를 개최한다. 한국헌법학회와 공동으로 주최하는 이번 대회에선 ▲뉴노멀시대와 민주주의 ▲뉴노멀시대와 권력분립 ▲뉴노멀시대와 경제와 재정 및 환경 ▲뉴노멀시대와 새로운 인권 ▲뉴노멀시대에 대비한 헌법개정 ▲헌법해석과 다양성 ▲표현의 자유와 사회권을 소주제로 총 7분과로 나누어 35개 발표 및 토론이 진행된다.

연세대 이종수, 이덕연 교수, 아주대 권건보 교수, 한국법제연구원 이준서 선임연구위원, 류지성 연구위원 등이 발제자로 참여해 각 분과에서 '빅데이터와 전자민주주의', '국가적 재난에 대응하기 위한 권력융합', '온실가스감축인지 예산제도 도입', '미디어플랫폼과 표현의 자유' 등 다양한 주제에 대한 열띤 논의가 전개될 예정이다.

◇2021년 헌법학자대회 초청장
◇2021년 헌법학자대회 초청장

한국법제연구원 김계홍 원장은 "이번 대회에서 다루는 주제 하나 하나는 향후 대전환시대 국가의 근간을 이룰 우리 헌법의 기반을 마련함에 있어 매우 의미 있고 중요하다"며 "미래 사회 변화의 모습을 예측하고 선도적으로 법제의 방향성을 제시하는 것이 한국법제연구원의 역할인 만큼 이번 논의를 통해 학계와 유기적으로 협업하여 향후 개헌 논의와 법제 방향을 제시하는 단초를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한국헌법학회 임지봉 회장(서강대)은 "우리 사회는 1990년대와 2000년대의 경제위기를 극복하고 지속적인 경제성장과 국가경쟁력 상승의 시대를 열어나가면서도 한편으로는 지역, 소득, 성별 등 많은 분야에서 심각한 갈등 관계를 노정하고 있기도 하다"며 "코로나 위기 상황과 맞물려 대립과 갈등이 심화되는 가운데 이번 논의가 우리 사회 변화에 꼭 필요한 헌법적 해법을 제시할 수 있길 바란다"고 전했다.

리걸타임즈 이은재 기자(eunjae@legalti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