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형사] 휘발유 분신 협박 옛 남친에게 라이터 던져준 새 남친 무죄
[형사] 휘발유 분신 협박 옛 남친에게 라이터 던져준 새 남친 무죄
  • 기사출고 2008.08.04 19:2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고법] "충동적으로 일어난 일…자살로 볼 수 없어"
헤어진 여자친구 B씨를 잊지 못한 A(26)씨는 2007년 9월 새벽 술에 취한 채 PC방으로 새 남자친구 C(30 · 무직)씨와 함께 있는 B를 찾아갔다.A는 B를 불러내 휘발유...
이 기사는 유료기사입니다. 정기구독자와 유료회원만 열람이 가능합니다.
정기구독 또는 유료회원으로 가입하시면 리걸타임즈 홈페이지에 게재된 모든 기사와 E-book을 보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