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배] "체육시간에 팔굽혀펴기 하던 고교 1년생 쓰러져 식물인간 상태…응급조치 제대로 안 한 체육교사 책임 20%"
[손배] "체육시간에 팔굽혀펴기 하던 고교 1년생 쓰러져 식물인간 상태…응급조치 제대로 안 한 체육교사 책임 20%"
  • 기사출고 2008.05.11 10:3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법] "유효적절한 응급조치 취했어야"
체육시간에 체력검사를 위해 팔굽혀펴기를 하던 고교 1학년 학생이 의식을 잃고 쓰러져 식물인간 상태가 되었다면, 사고 당시 즉시 심폐소생술 등 응급조치를 취하지 않은 체육교사에게 책...
이 기사는 유료기사입니다. 정기구독자와 유료회원만 열람이 가능합니다.
정기구독 또는 유료회원으로 가입하시면 리걸타임즈 홈페이지에 게재된 모든 기사와 E-book을 보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