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동] "전력량계 과다 발주한 한전 직원 정직 1월 적법"
[노동] "전력량계 과다 발주한 한전 직원 정직 1월 적법"
  • 기사출고 2021.11.24 12:3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지법] "회사에 107억원 손해 끼쳐"
광주지법 민사13부(재판장 송인경 부장판사)는 10월 28일 발주 담당자에게 전력량계를 과다 발주하도록 지시했다가 정직 1월의 징계처분을 받은 한국전력공사 직원 A씨가 징게가 무효...
이 기사는 유료기사입니다. 정기구독자와 유료회원만 열람이 가능합니다.
정기구독 또는 유료회원으로 가입하시면 리걸타임즈 홈페이지에 게재된 모든 기사와 e-book을 보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