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 08월 17일 (목) 06:34
 
 
판결ㆍ판례
법조라운지
법무법인/법무팀 탐방
전문변호사를 찾아서
인터뷰
Lawyer 칼럼
글로벌 안테나
법조 전망대
포토뉴스
인사. 동정. 화촉. 부음
법과 유머
Law & Books
독자발언대
공지사항
[손배] "교통사고로 고가 난 고사…운반 부주의 피해자 책임도 45%"
[광주지법] "트렁크내 허술한 거치대에 고정"
"1잎당 6000만~7000만원 고가 난 손실"
2017-08-09 10:08:19
1잎(촉) 당 6000만~7000만원을 호가하는 고가의 난이 교통사고로 훼손된 경우 손해배상액은 어떻게 정해야 할까.

광주지법 박현 판사는 7월 26일 방 모씨가 교통사고로 고가의 난이 고사했다며 교통사고를 낸 운전자와 이 차량의 소유자, 이 차에 대해 자동차보험계약을 체결한 보험사를 상대로 낸 손해배상...




 

       

비트코인 열풍과 금...
'회사법 및 M&A' L...
임베디드 링크에 의...
'증권 · 금융' Lea...
헌재 재판관 후보에...
박상기 법무부장관...
'노동 분야' Leadin...
화우, 호치민 이어 ...
'건설 · 부동산 분...
[조세] "남편이 부...
임베디드 링크에 의한 저작권 침해
[정유석 변호사]
 
오시삼각(午時三刻)
[김종길 변호사]
 
비트코인 열풍과 금융규제
[유정한 변호사]
 
[개업]김상준 변호사
[개업]김홍일 변호사
[개업]황정근 변호사
[개업]정병두 변호사
[한국변호사 채용 공고]
[외국변호사 채용 공고]
[외국변호사 영입 공고]